송대익 주작 사건으로 논란, 과연 여자친구 이민영은 몰랐는가?
상태바
송대익 주작 사건으로 논란, 과연 여자친구 이민영은 몰랐는가?
  • 곽나희 기자
  • 승인 2020.07.09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플루언스뉴스 I 곽나희 인턴기자] 유투버 정배우는 주작 방송으로 논란이 되는 송대익과 여자친구 이민영을 저격하며 송대익주작사건에 대한 견해를 들어내었다.

앞서 유튜버 송대익은 배달시킨 피자와 치킨을 배달원이 몰래 빼먹었다고 주장하며 한입 먹은 치킨과 두 조각이 비어있는 피자를 보여주며 방송을 진행했었다.

그러나 사실 여부를 확인해 본 결과 조작으로 판명되며 '피자나라치킨공주'의 본사 측에서는 고소하겠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유튜버 송대익은 이에 대해 공식 사과문을 영상으로 올리며 사건에 대해서 무마시키려는 모습을 보였으나 시청자들과 네티즌들의 비난은 사그라지지 않으며 계속되고 있다.

송대익의 여자친구로 잘 알려진 이민영은 "조작방송인지 몰랐다"라며 "악플을 다는 사람들에게 고소를 진행하겠다"라는 처지를 표명했다.

하지만 정배우는 "피자 두 조각이 비어있는 모습과 치킨은 한입 베어 문듯한 치킨이 배달왔는데도 불구하고 맛있겠다고 말하였고 같이 조작 방송을 계획한 것이 아닌가?"라는 의문을 제기했으며, "배달상태를 보고 맛있겠다는 반응보다는 '배달이 잘못되었나?' 또는 '빨리 전화해봐라' 등의 반응을 보이는 것이 정상적인 반응이라고 생각한다"라며 "몇천 명에게 실험하여도 이민영 씨처럼 반응을 보이는 사람이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해당 영상은 '논란은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으로 궁금한 이야기 Y에서 이 사건에 대한 방송을 다룰 것'이라는 예고로 마무리되었다. [영상출처: 정배우사건사고이슈]

곽나희 기자
곽나희 기자 oxxz8549@naver.com다른기사 보기
빠르게 변화하는 세상을 기사로 담아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